코미디언 서세원이 목사로서 제 2의 삶을 살고 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서세원은 한 때 [서세원 쇼]의 성공으로 가장 잘나가는 코미디언이었다.


 하지만 그의 성공뒤에는 온갖 추잡하고 불결한 추문과 뒷 이야기가 있었다. 그는 방송가에서 PD와 방송관계자들에게 영화 홍보 로비를 한 것으로 드러났고 이와 더불어 그가 받은 투자금이 투자금이 깨끗한 돈이 아니라 조직 폭력단의 돈을 끌어들인 것이라는 의혹도 받았다. 말하자면 검은 돈을 돈세탁 해주는 과정에 서세원이 있었다는 것이다.


 뿐이 아니다. 서세원은 연예인 성상납 의혹까지 꼬리를 물며 재난에 가까운 스캔들에 휘말렸고 도망치듯 미국으로 떠났다. 그리고 그는 목사 안수를 받고 제 2의 인생을 살고 있다고 한다.


 서세원, 과연 그는 목사의 자격이 있는 것일까. 모두가 목사가 될 수 있는 현실, 이것이 바로 기독교 재단의 결정적인 문제는 아닐까.


 
 무릇 목사란 누구보다 도덕적이고 깨끗해야 한다는 인식이 있다. 하지만 요새 몇 몇 목사들의 행동을 보면 도저히 존경하기 힘든, 어처구니 없는 일을 많이 저지르고는 한다. 기독교의 이미지가 몇년 새 최악으로 치닫은 것 또한 그들의 이기주의와 본인 제일주의와 무관하지 않다. 


 서세원이 목사가 되었다는 사실 자체가 기독교 목사의 현 시점을 보여준다. 물론 과거의 죄를 용서하고 사랑하는 것이 기독교 교리일 것이다. 하지만 서세원이 과연 진정으로 회개하고 남들을 위해서 살려고 목사가 되었는가에 관한 의문은 강하게 남는다.


 서세원이 목사가 되었다는 이유로 방송 출연을 하는 것 자체가 이미 어느정도 홍보목적을 가지고 있다고 보지 않을 수 없다. 서세원의 교회는 어떤 곳인가 하는 호기심이 벌써부터 대중들 사이에는 생겨나고 있다. 뿐인가? 서세원의 교회는 땅 값 비싸기로 유명한 청담동에 자리하고 있다. 아무리 작은 교회라지만 청담동에 그런 교회를 지으려거든 상당한 자금이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 청담동이 강북보다 더 월세가 싸다는 궤변을 늘어놓지만 그 정도의 교회를 내는 것이 결코 쉽지 않은 일임을 감안해 볼 때 그의 종교활동에 의심이 가는 것은 어쩔 수 없는 일이다. 


 기독교 협회가 서세원을 목사로 인정한 것은 그가 진정으로 목사가 될 자격이 있고 남들을 위해서 살아갈 마음의 준비가 되어있어서라기 보다는 그가 교회를 하나 더 만들 능력이 되고 유명한 인물로서 홍보효과가 있기 때문일 것이라는 생각이 들지 않을 수 없는 부분인 것이다.



 그는 방송에서 자신이 목사를 하는 이유는 결코 돈 때문이 아니라고 못박았다. 자신은 집회를 가도 전혀 돈을 받지 않고 교통비도 직접 내며 헌금도 선교단체로 직접 간다고 이야기 했다.


 물론 이 말이 사실일 수는 있다. 하지만 서세원이 직접 할 말은 아니었다. 서세원이 진정으로 목사로 인정받을 수 있는 길은 대중으로 부터 인정받는 길이다. 꾸준히 봉사하고 자신을 낮추고 진정 교회에서 계속 좋은 일을 꾸준히 해나간다면 그 자신이 아닌, 대중이 그를 인정하는 날이 올 것이다. 그 스스로 자신이 하는 좋은 일을 떠벌리는 것은 그가 처한 상황에서 결코 좋아 보이지 않는 것임을 그는 알아야 했다. 


 서세원은 목사가 되었다 하더라도 조용히 그 일을 시작했어야 했다. 정말 밑바닥 부터 하나하나 사람들을 모으고 진정한 신앙인의 자세로서 처음부터 시작했어도 사람들의 시선이 달라질까 말까였다. 하지만 서세원은 처음부터 청담동에, 처음부터 방송출연에 보통 목사들이 할 수 없는 화려한 일들까지 이뤄가면서 자신의 성직이 마치 커리어인양 행동하고 있다.


 이런 상황에서 그가 방송 출연을 위한 이미지 메이킹과 밑밥으로 성직을 이용하는 것이 아니라고 그 누가 단언할 수 있겠는가. 서세원이 진정으로 회개하고 반성하고 제 2의 인생을 살고 싶었다면 지금 그의 성직을 방송에서, 또는 여성지에서 그렇게 크게 떠벌리고 자랑했을까 하는 의문만 강하게 남는다. 



 성직이란 이렇게 누군가를 위해서 이용될만한 성질의 것이 아니다. 사람들이 진정으로 평안과 안식을 찾을 수 있는 곳이 교회가 아닌가. 아직도 평범한 사람들보다는 '잘' 살고 있는 것 같은 서세원의 목사로의 변신은 그래서 곱게 보이지 않는 것이다.


 목사 안수만 받는다면 누구나 성직자가 될수 있나. 어떤 엄격한 기준과 잣대도 없이 기독교의 이익을 위해 목사가  되게 하는 행태가 어찌 정당하다 할 수 있을까. 적어도 목사 타이틀을 얻기 위해서 몇년간은 그 사람을 지켜 봐야 하는 것은 아닌지 생각해 볼 필요가 있을 것이다.


 서세원은 방송말미에 "방송 출연도 하나님이 시키면 할 것"이라고 못 박았다. 방송출연의 가능성을 열어 놓는 것은 역시 그가 그런 일을 염두해 두고 있음을 의미한다. 또한 이런 일에까지 신을 끌어들이는 목사의 말이 과연 신뢰가 갈 수 있는 것일까. 자신이 하고 싶은 일을 정당화 시키기 위해 종교를 이용하는 것은 당장 중지되어야 할 일이 아닌가 하는 생각만 든다. 만약 서세원이 진정으로 목사의 길을 가길 원한다면 그것은 그가 짊어져야 할 몫이 아닌가 한다.
Posted by 한밤의연예가섹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october1017 2012.03.10 22: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처음 으로 댓글이라는 걸 달아보게 만들었습니다..기사를읽고 정말 다시는 교회에가지 않겠다고 다시 한번 다짐합니다..화가나려합니다

  2. 지나 2012.03.11 07:0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러면 서세원씨는 다시는 방송에 출연하지 말아야 한다는 말인가요? 그것 역시 너무 가혹한거 아닌지. 우리나라에서는 정말 한번 찍히면 갱생의 길(?)을 절대로 주지 않는 것 같기도 합니다.

  3. 많은 생각 2012.03.11 07: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누구든 하나님이아니라 인간을 믿으면 실망을 합니다. 교회는 인간의 집합소이기 때문에 인간에 대한 기대감으로 교회를 가면 반드시 회의를 느낌니다. 목사 장로 집사도 엄연한 인간이기때문이죠. 숨쉬어야하고 자식들 학교보내야하고 자야하고 성욕도있고...하나님이 인간을 나약하게 만드셨고 모든것에는 이유가있습니다. 하나님과 성경을 기준으로 둔 믿음으로 살아야지 목사를 섬기거나 비방해서는 안됩니다. 서세원씨가 진정한 목사인지는 오직 하나님만이 아십니다. 어느 누구도 다른 사람을 심판할만큼 깨끗하진 못합니다.

    • 음 이해를못하신듯 2012.03.12 18:17  댓글주소  수정/삭제

      위에 내요을 잘 읽어보세요 '다시는 방송 출연을 하지말라'가 아니고 지금 서세원씨가 성직자로 목사로 방송에 나온거에 대해 얘기를 하고 있는거잖아요. 저는 이내용이 정말 공감이 가는내용인데 서세원씨가 방송 은퇴? 하시는데에는 안좋은 얘기 때문인데 그 소문들이 진짜 소문이라도 방송에 나와서 해명 아닌 해명을 하는게 보기에 안좋게 보인다는 거죠 내용에서도 나와 있지만 대중들에게 다가가고 싶을때는 밑바닥이라 하면 이상하지만 처음부터 천천히 봉사도 하고 열심히 살다보면 알아줄때가 있다는거죠 이해가 안되시면 다시한번 읽으시고 댓글을 남기시기 바랍니다.

    • 음 이해를못하신듯 2012.03.12 18:19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 열심히 남겻는데 밑에다 남겻네 .....

  4. 많은 생각 2012.03.11 07: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누구든 하나님이아니라 인간을 믿으면 실망을 합니다. 교회는 인간의 집합소이기 때문에 인간에 대한 기대감으로 교회를 가면 반드시 회의를 느낌니다. 목사 장로 집사도 엄연한 인간이기때문이죠. 숨쉬어야하고 자식들 학교보내야하고 자야하고 성욕도있고...하나님이 인간을 나약하게 만드셨고 모든것에는 이유가있습니다. 하나님과 성경을 기준으로 둔 믿음으로 살아야지 목사를 섬기거나 비방해서는 안됩니다. 서세원씨가 진정한 목사인지는 오직 하나님만이 아십니다. 어느 누구도 다른 사람을 심판할만큼 깨끗하진 못합니다.

    • 고양이 2012.03.11 10: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똥을 보고 저건 하나님만이 '똥'인지 아닌지 아신단말인가요? 헐~~인간은 그 정도 판단도 못하는 식충버러지군요.
      끔찍한 고문기술자 이근안도 목사 안수를 받았죠.
      내가 그들을 하나님 판단없이 똥으로 분류하는것은 신앙활동을 하고 싶으면 가장 낮은곳에서 하세요. 왜 목사직을 받습니까? 그냥 봉사자가 되어 남을 돕고 열심히 기도하고하면 안됩니까? 꼭 '짱'이 되어 사람들에게 존경받고 십습니까? 그러니까 아직도 정신머리가 썩은 똥이라는 겁니다.

    • 김군 2012.03.12 14:54  댓글주소  수정/삭제

      -_- 역시나 기독교인들의 앞뒤 꽉 막힌 생각들을 그대로 보여주시는군요...

      사람이 아닌 무슨 프로그래밍된 로봇을 보는것 같네요 답답해

    • 레드 2012.03.14 07:56  댓글주소  수정/삭제

      님의 말에 동감.....
      진정 합당한 자라면 쓰실것이고
      아니면 내려놓게 하실것입니다.

    • 레드 2012.03.14 07: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님의 말에 동감.....
      진정 합당한 자라면 쓰실것이고
      아니면 내려놓게 하실것입니다.

  5. 호호 2012.03.11 08:5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독교는 천주교와 개신교 둘을 지칭하는 말이예요.
    개신교라 해주세용^^

  6. 천사 2012.03.12 21: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목사님이 되는것이 그냥되는 줄 아세요? 모르는 소리하시니 참으로 답답하군요~방송에 나~오든 안 나~오든 먼말씀들이 그리도 많으신지..에휴~
    우리가 이야기 할 몫은 아니지요...뜻이 있으신 하나님이 세우셨으니 하나님이 하실일~
    또한 타인들을 가슴아프게 하시면 안돼요..
    목사님이 되기도 힘들지만 그런 과정을 말 많은 분들은 이겨 낼수있는지요..할수있다면 하나님으로부터 응답 받으시고 목사님길로 가시죠?...
    왜그리 배 아파하시는 분들이 많은지 참으로 안타깝습니다...

  7. 한심한ㅉㅉ 2012.03.13 11: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싫타 말두필요없다

  8. 태공 2012.03.16 10: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당연히 한번 찍히면 매장 되어야 합니다... 그래야 도덕적으로 조금 이나마 깨끗해 지고
    그래야 책임있는 사회의 일원으로 살아갈 수 있다는걸 알게 해야 합니다.

  9. 물댄동산 2012.04.03 12: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매일 새벽기도하며 정말 믿음의표준이라고 까지 할정도로 순수한믿음이라고 책까지 쓰고하더니
    남편이 조폭 마누라라는 영화를 만들어 돈을 엄청 많이 벌었다고 하더니 망했다고 했습니다
    지금에와서 목사가 됐다고 하더니 아직 교회가 시작하는 단게라아직은 적자라고 쓰여있는 것을 봤습니다 언제흑자로 만들것인지 궁금하군요 사업체 하나 차리셨는지 적자 흑자 라니요
    말은 그마음에서 나오는것이지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