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홍철의 음주운전은 노홍철의 이미지를 한 순간에 나락으로 떨어뜨린 사건이었다. 노홍철은 <무한도전(이하 <무도>)>에서 사기꾼캐릭터를 활용했지만 동시에 찌롱이’ ‘노긍정등의 이미지를 함께 가져가며 호감형 캐릭터로서의 이미지를 구축하고, 나아가 그의 전반적인 연예 활동에 대한 지지로 이어질 수 있었다. 그런 그의 음주운전은 노홍철이 출연하고 있던 전프로그램에서의 하차로 이어질 만큼의 파급력을 발휘했다. 음주운전 이후 이어진 거짓말 논란역시 그의 이미지에 치명상을 입혔다.

 

 

이후 노홍철은 <잉여들의 히치 하이킹(이하<잉여>)>을 통해 복귀의 시동을 걸었으나 오히려 프로그램 자체에 대한 비판으로 이어지며 노홍철의 복귀가 시기상조라는 여론만 들끓게 했다. 일단 잉여라는 콘셉트 자체에 대한 모호함이 가장 큰 실책으로 떠올랐다. ‘잉여라는 콘셉트로 유럽여행을 떠나는 것 자체가 이미 선을 넘었고, 그 안에 구성원들도 모델, 서울대생, 화가 예능인등, 잉여로 부르기에는 무리가 있는 인물들로 채워졌기 때문이었다. 그러나 노홍철의 복귀 시동이 본격화 된 것만은 사실이었다.

 

 

 

 

그런 노홍철이 파일럿 프로그램이 아닌, 정식 컴백을 예고했다. 노홍철은 12월 말 tvN에서 <노홍철의 길바닥 쇼(가제)><내방의 품격(가제)>의 진행자로서 나설 것임을 밝혔다. <노홍철의 길바닥 쇼>는 노홍철이 닥터 노로 이름을 알릴 당시 했던 콘셉트와 유사한 콘셉트로, 그가 직접 길거리에 나가 시민들을 인터뷰하고 핫 플레이스를 찾아다는 콘셉트다. <내방의 품격>은 인테리어에 서툰 초보들을 위해 인테리어 팁을 전문가들과 함께 공유하는 토크쇼다.

 

 

 

<노홍철의 길바닥 쇼>에서 노홍철은 초심으로 돌아간다는 각오까지 함께 전했다. 그러나 노홍철은 지금 초심으로 돌아갈 군번은 아니다. 노홍철의 캐릭터는 초반 엄청난 충격을 안겼지만 이제는 노홍철의 오버스러운 대화 패턴은 이미 익숙한 실정이다. 그런 그가 초반의 콘셉트를 다시 꺼내든다고 하여 시청자들의 호응을 얻을 수 있을지에 대한 의문이 크다. 오히려 노홍철을 위해 기획된 프로그램인 만큼, 반응이 미지근할 경우 노홍철의 책임은 더욱 커질 수밖에 없다. <내방의 품격> 역시 그러하다. 토크쇼는 대화와 소통이 우선시 되어야 한다. 그러나 노홍철의 대화 스타일은 과장과 지나침이 어우러진 오버 형이라고 할 수 있다. 그런 그가 패널들과 함께 소통하고 출연자들을 아우르는 진행을 할 수 있을지가 관건이다. 만약 실패할 경우 <잉여>가 그랬듯, 노홍철이라는 예능인 자체에 대한 의문으로 이어질 수 있다.

 

 

 

결국 노홍철이 보여야 하는 것은 예능인으로서의 가치다. 그 가치를 가장 증명하기 쉬운 공간이 바로 <무도>. <무도>는 지금 위기 상황이다. 정형돈도 하차했고 새로 들어온 광희는 아직 적응을 완료하지 못했다. 사실상 4인 체제로 돌아가고 있는 무도에서 캐릭터의 부재는 당장은 나타나지 않는 단점일지라도 시간이 지날수록 두드러질 수 있는 심각한 문제다.

 

 

 

노홍철은 <무도> 출연당시 가장 큰 활약을 보인 인물이었다. 그리고 그 역시 <무도>로 인해 호감형 예능인으로서의 입지를 굳혔다. 서로 공생하는 관계였던 만큼, 그의 복귀에 대한 여론은 갈렸다. 그의 이미지를 그 스스로 배반한 만큼 자숙기간이 더 필요하다는 입장과 그의 복귀를 환영하는 입장이 대립한 것이었다. 사실 복귀 이전의 논란은 큰 의미가 없다. 그가 제대로 된 예능감을 보여준다면 시청자들은 금방 잊고 그를 맞이할 수 있는 포용력이 있다.

 

 

 

그런 포용력을 가장 단시간 안에 끌어 낼 수 있는 것이 바로 <무도>. 프로그램 자체에 대한 호감도도 높지만 노홍철의 활약역시 가장 두드러지게 만들 수 있는 프로그램이기 때문이다. 그러나 김태호pd아직 논의된 바 없다고 선을 그었다. 노홍철은 <무도>라는 후광을 입지 않고 스스로 가치를 증명해야 할 시험대에 놓인 것이다.

 

 

 

과연 그가 예전처럼 다시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을 수 있을까. 대중은 생각보다 빨리 잊지만 자신의 몫을 하지 못하는 예능인에 대한 평가만큼은 가혹하다. <노홍철 길바닥 쇼><내방의 품격>이 과연 얼만큼 노홍철에 대한 평가를 바꿀지, 그 결과가 궁금해지는 시점이다.

Posted by 한밤의연예가섹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dusdjajrwk.tistory.com BlogIcon 마무리한타 2015.12.02 11: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솔직히 다시 오셧으면 좋겟는데 ㅠㅠ

  2. Favicon of http://jisick-in.tistory.com BlogIcon ♠헤르메스♠ 2015.12.02 12: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솔직히 노홍철이 빠지면서 무도의 재미가 반감된것 같아요.
    하지만 음주운전이라는게 워낙 크다 보니... 복귀하기가 쉽지는 않아보이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