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사고를 당한 대성이 결국 활동 중단을 선언했다.


이로써 뮤지컬 [샤우팅] 뿐 아니라 [패밀리가 떴다] 까지 제작 차질이 불가피한 상황이다.


특히 최근 하락세를 겪고 있는 [패밀리가 떴다] 는 주축 멤버 중 한 명인 대성이 빠짐으로써, 멤버 교체 이 후 가장 큰 위기를 맞았다.




서로 'Win-Win' 했던 대성과 [패떴]


[패떴] 의 최고 수혜자라고 한다면 이천희와 박예진, 그리고 대성이라 할만하다.


특히 대성은 빅뱅에서의 모습과는 달리 [패밀리가 떴다]에서 자연스럽고 엉뚱한 매력을 선보이며 남녀노소 모두가 아는 스타로 성장했다. 특유의 개성과 매력으로 [패떴] 의 청량제 역할을 했던 그는 '덤앤더머' 등 다양한 캐릭터를 소화하며 [패떴] 의 인기를 견인했다. 유재석, 이효리만큼 막중한 영향력은 없어도 충실한 조연에 머물러 있던 그는 [패떴] 의 가장 중요한 멤버임이 확실하다.


대성이 [패떴] 에서 망가지면 망가질수록 시청자들은 그에게 더욱 더 다양한 모습을 보고 싶어했고 오히려 더 수많은 자료와 즐길거리를 요구했다. 양현석은 대성에게 "이미지가 망가지면 안 된다." 고 경고했다지만 아이돌이 아이돌로 머물러 있지 않고 남녀노소를 아우르는 대중성을 가지게 된다는 건 상당한 축복이다. 


대성이 [패떴] 에서 보여주는 모습은 만들어진 '상품' 같은 아이돌의 모습이 아니라 오히려 정감있고 구수한 옆집 동네 아이같은 모습이었다. 이러한 모습은 대성이 다수의 팬층을 공략할 수 있는 강력한 무기가 됐다. [패떴] 에 출연하면서 대성은 자신이 어떤 식으로 대중을 공략해야 하는지, 자신의 이미지를 어떻게 운영해야 하는지를 알 수 있게 됐다.


[패떴] 의 인기를 통해 대성이 자신의 대중성을 다졌다면 [패떴] 은 대성에게서 '의외의 모습' 을 뽑아내는 것으로 성공가도를 달렸다. 앞서 말한것처럼 완벽한 아이돌 이미지를 고수하고 있는 '빅뱅' 의 멤버 대성이 유재석과 덤앤더머를 이뤄 우유부단한 모습을 보여줄 때, 사람들은 상당한 희열과 쾌감을 느끼게 된다. 전혀 그럴 것 같지 않은 사람에게서 빈틈을 발견할 때의 신선함이란 그 어떤 것과도 비교할 수 없는 재미를 주기 때문이다.


대성은 자신의 캐릭터를 '덤앤더머' 에 '우유부단' 으로 확고하게 잡아놓아 기본적으로 시트콤 형식을 지니고 있는 [패떴] 의 캐릭터 쇼에 활력을 불어 넣었다. 이 뿐 아니라 재미없는 상황에도 까르르르 웃어 버리는 유쾌함과 별 것 아닌 유머에도 크게 반응하는 그의 모습은 마치 [무한도전] 의 하하를 보는 듯 [패떴] 의 상황극 자체에 활력소가 됐다. 유재석과 이효리가 적재적소에 치고 빠질 때, 대성은 그들 사이에서 열렬하게 리액션 함으로써 분위기를 살리는 역할을 했던 셈이다.




대성 없는 [패떴], 최대 위기!

이렇듯 대성과 [패떴] 은 서로 '윈윈' 하는 관계였다. 최근 [패떴] 이 멤버 교체 이후에 시청률이 떨어지기 시작하고 급기야 닐슨 기준 시청률에서는 15%대 이하로 내려가는 등 하락세를 면치 못하고 있을 때에도 대성은 굳건히 자기 캐릭터를 지키며 [패떴] 의 주축 멤버로 활약했다. 이천희, 박예진이 빠지고 박해진, 박시연이 제 역할을 제대로 하지 못하는 상황에서 대성의 리액션은 적재적소에 반드시 필요한 것이었다.


그런데 안타깝게도 이번 사고로 인해 대성의 출연이 한 달가량 불가능해지면서 [패떴] 역시 촬영 차질이 불가피 해질 전망이다. 가뜩이나 캐릭터가 제대로 잡히지 않고, 예전만큼 상황극이 원활하게 돌아가는 것도 아닌데 윤활유 역할을 자처했던 대성까지 불참함으로써 썰렁한 분위기가 더욱 썰렁해 질 것이기 때문이다.


메인 MC인 유재석과 이효리에게 너무 많은 의존을 하는 현재에 대성의 부재는 유재석과 이효리에게 더욱 많은 부담을 줄 수 밖에는 없을 것으로 보인다. 대성이 일본 공연차 [패떴] 을 빠졌을 때와 마찬가지로 대부분의 캐릭터가 뒤로 물러나 있는 상태에서 유재석과 이효리가 모든 상황극을 끌고 가는 무리수는 어쩔 수 없는 고육책으로 판단된다.


설상가상이라고 했던가. 멤버 교체로 인한 구설과 시청률 하락으로 울상을 짓고 있는 [패떴] 은 끝내 대성의 부재로 인해 궁지로 몰리는 상황에 이르고 있다. 컨텐츠 내부적으로 심각한 문제를 안고 움직이는 [패떴] 이 대성까지 '없는' 상황에서 과연 어떤 묘안을 낼 수 있을지, 그리고 어떤 식으로 프로그램을 원활하게 돌아갈 수 있는 방법을 강구해 낼 지는 아무도 모른다.


다만, 확실한 것 한가지는 대성이 없는 [패떴] 은 상당히 썰렁할 것이라는 것, 그리고 대성의 부재가 [패떴] 내부에 어떤 식으로든 변화를 줄 수 밖에 없는 [패떴] 최대 '위기' 이자 '기회' 라는 것일 것이다.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lovetree0602.tistory.com BlogIcon 초록누리 2009.08.12 16: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에고 진짜 걱정이에요. 패떳은 그렇다치고 귀여운 대성이 다쳐서..빨리 나아야 할텐데...

  2. Favicon of http://blog.daum.net/daesungfan BlogIcon daesungfan 2009.08.12 20: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래도 3주분정도 녹화를 해놨으니 망정이지..ㅜㅜ 안그럼 패떳 대성이때문에 완전 하락세일거에요..
    대성오빠가 빨리낳아야될텐데..ㅜㅜ

    • Favicon of http://blog.daum.net/daesungfan BlogIcon daesungfan 2009.08.12 20:19  댓글주소  수정/삭제

      글구요..... 대성오빠가 1번빠졌는데 너무 썰렁한 느낌이들었어요... 그렇기때문에 대성오빠는 절대로 빠지면안되는캐릭터에요..

  3. -,.-;;; 2009.08.13 06: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빅뱅보다 대성이 팬으로써 사고난거 정말 안타깝네요... 하루빨리 회복하기를~

    허나... 최대 위기까지는 좀..;;

  4. .. 2009.08.13 17: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패떳은 악재가 계속 겹치네요.
    이제 거의 유재석-이효리 카드 밖에 남지 않은 듯.

    대성의 빼른 쾌유가 절실해지네요.

  5. ...;; 2009.08.13 19: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무리 그래도 최대위기는.. 좀 주관적인 말이네요

  6. 진심ㅋㅋ 2009.08.14 15: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성이가 사고나서 패떴 못한다는 말 듣고- 패떴 큰일났군 기존멤버 빠져서 안그래도 힘든데..


    이생각 한건 저뿐이 아닌거 같네요ㅋㅋㅋ


    패떴 이젠 하락세

  7. 주관적인블로거 2009.08.18 19:0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성이가 무슨 한일있다고 ㅋㅋㅋ웃겨죽겠네 얘는 나오나 안나오나 시청률에 관계없어

  8. Favicon of http://비밀 BlogIcon 내가누구 2009.08.19 22:2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주관적인블로거,너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니주둥아리 싸물어라ㅋㅋㅋㅋㅋㅋㅋㅋㅋ
    시청률에관계없어도일은많아.니가말로만듣던골빈놈이구나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닥치고방학숙제나다하고와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