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해 가장 성공적인 커리어를 쌓은 연기자를 뽑으라면 '박예진'을 빼 놓을 수 없다.  그동안 사실 약한 존재감을 가지고 있었던 것도 사실이었지만 이제는 그 미모와 연기력을 인정받는 저력을 발휘했으니 박예진에게 있어서는 뜻깊은 한 해 였을 듯 싶다.


 어느샌가 박예진은 주연급으로 성장하여 이제 [청담보살]이라는 영화에 주연급으로 캐스팅 되는 행운까지 거머쥐었다. 이제까지 박예진이 성공할 수 있었던 것은 물론 박예진 스스로의 노력도 있었겠지만 그만큼 좋은 운이 따랐기 때문이었다. 


 박예진이 한 해 동안 보여준 성공적인 커리어를 얼마나 더 쌓을 수 있을 것인가 하는 것에 따라 박예진의 앞으로의 행보도 결정될 것이다. 


 박예진, 행운의 여신의 비호를 받다


 일단 박예진의 이러한 인지도의 상승에 결정적인 역할을 한 것이 바로 [패밀리가 떴다]다. 박예진은 [패떴]의 시청률이 30%를 넘나드는 전성기 시절에 출연했다. 시청률이 반토막에 가깝게 떨어진 지금과 비교하면 엄청난 이점이 있었을 시기였던 것이다. 박예진은 [패떴]에서 도회적이고 도도한 이미지와는 다른 털털하고 과감한 모습을 보여주면서 대중들에게 의외의 이미지로 어필하는데 성공했다.


 여기서 박예진의 행운이 돋보이는 부분은 [패떴]이 하락세의 위기를 맞은 것 처럼 묘사되기 직전에 박예진의 [패떴] 하차가 결정되었다는 것이다. 박예진은 결국 취할 것은 취하고 버릴 것은 버리는 형태로 [패떴]을 자신의 이미지에 플러스 시켰다.


 이 와중에서 박예진은 연기변신도 돋보였다. [미워도 다시 한 번]에서 보여준 연기는 대립각을 세우는 '최명길'이란 걸출한 연기자에 비교해도 뒤지지 않는 의외의 모습이었다. [패떴]의 엉뚱발랄 아가씨에서 지적이고 냉철하며 도회적인 '아나운서'의 모습을 넘나든 박예진은, 두 가지 모습을 적절히 이용하며 '연기자'와 '예능인' 사이의 이미지를 적절히 조율해 냈던 것이다. 




 물론 박예진의 꽤 능숙한 연기가 없었다면 불가능 했겠지만 박예진은 [패떴]하차 후에도 [선덕여왕]이라는 대박 행진을 이어 나간다. 천명공주로 분한 박예진은 죽음으로써 퇴장할 당시, 엄청난 지지를 받을 정도로 성공적인 커리어를 쌓는다. 


 박예진은, 일단 정말 공주스러운 외모를 인정 받았고 다소 유약하지만 두려움에 맞서 싸우려는 천명의 이미지를 잘 표현해 내며 대중들에게 '알천-천명' '비담-천명'식의 러브라인으로 확대하게 만드는 저력을 발휘했다. 사실 초반에는 덕만보다 천명의 깨끗한 이미지에 지지를 보내는 사람이 많았을 정도로 박예진의 [선덕여왕]출연은 박예진에게 있어서 플러스 요인이 되었다.


 박예진의 노력도 인정하는 바이지만 그간 다소 빛을 발하지 못했던 그녀가 좋은 '기회들'을 잘 포착해 낸 것은 가히 행운이라고도 할만하다. 하지만 이런 행운도 계속된다면 그것은 박예진의 '실력'으로 평가 받을 수 있다. 


 그렇기 때문에 [청담보살]의 흥행 역시 박예진이 정말 톱스타로 거듭날 수 있느냐 하는 문제에서 중요한 위치를 차지할 수 밖에 없는 것이다. 만약 스크린에서도 박예진의 흥행력이 입증 된다면 이제야 박예진의 진정한 전성기가 무엇인지 알 수 있게 될 것이다.


 하지만 아직까지 확고한 '주연'의 위치에 선 대 스타는 아닌 박예진의 위치에서 [청담보살]이 실패할 경우, 성장하는데 다소 시간이 걸릴 수도 있게 될 것이다. 그러나 이제 막 주연의 반열에 들어선 박예진은 아직도 그 기회와 가능성이 무궁무진하니, 한 번쯤의 실패 정도는 감수할 만한 일이다. 


 박예진은 지금껏 똑똑한 선택을 했다. 그것이 그녀가 의도했든, 그렇지 않았든간에 박예진의 위치는 확실히 [패떴]전과 지금, 달라져 있다. 자신의 이미지를 정체시키지 않고 현명한 선택으로 대중들의 마음에 자연스럽게 자리잡은 것은 칭찬할 일이다. 앞으로도 박예진의 행보에 계속 '행운의 여신'이 함께해서 박예진이라는 연기자도 따라서 성장할 수 있는 기회로 삼았으면 한다.
Posted by 한밤의연예가섹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예진언니 2009.10.31 22: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박나세영!! 보러갈게요 ㅎㅎ

  2. 청담보살 2009.12.18 22: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름 흥행했네요.예진아씨 화이팅ㅋㅋㅋ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