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백지영이 배우 정석원과의 열애 사실을 공개했다.


[강심장] 등에 나와서 은연 중 '애인이 있다'는 뉘앙스를 풍긴지 약 2주만의 일이다.


그런데 이상한 분위기가 감지된다.


당연히 축하해야 할 이 일에 치떨리고 경악스러운 '악플들'이 민망할 정도로 쏟아져 나오고 있기 때문이다. 이건 아무리 봐도 비정상이다.


한 남자와 한 여자가 만나서 사랑을 하는 것은 지극히 당연한 일이다. 이것에 대해 제 3자가 왈가왈부하는 것은 지나친 월권이다. 그럼에도 백지영과 정석원의 열애에 지나치게 악플을 다는 사람들이 넘쳐나고 있다. 아무리 연예인의 만남이라고 해도 이런 식으로 저주를 퍼붓는 것은 정상적인 행동이 아니다. 누가 봐도 광적인 행태고, 비상식적이다.
 

심지어 일부 네티즌은 백지영의 그 '사건'을 거론하며 차마 입에도 담기 힘든 말을 쏟아내고 있다. 이래선 안 된다. 백지영도 사람이다. 사람이 사랑을 하는데 있어서 이미 잊혀진 사건이 발목을 잡아선 안 된다. 역경과 고난을 이겨내고 대한민국 최고 가수의 반열에 오른 그녀다. 가수로서 나락으로 떨어졌다 다시 부활했다면 그것으로 그 사건에 대한 게임은 끝난거다. 그녀의 지극히 내밀한 부분에 대해서까지 대중이 '그 사건'을 들먹이며 참견할 이유는 그 어디에도 없다.


게다가 엄밀히 말하자면 백지영은 그 사건의 최대 피해자다. 사람들이 그녀를 두고 낄낄대고 비웃으며 조롱할 때, 그녀는 여성으로서 치유할 수 없는 상처를 입었다. 연예인이기 전에 하나의 인격체로서 이건 대단한 비극이다. 이런 비극에 대해서 같은 사람이라면 공감하고 안타까워 해줘야 한다. 마땅히 함께 슬퍼해야 할 일을 '약점' 삼아 꼬투리 잡고 흔드는 건 비정상적 행패다.


모든 걸 차치하고서라도 그 사건과 관계없이 백지영은 사랑하고, 사랑받을 자격이 있는 사람이다. 그녀의 이번 노래처럼 그녀도 보통 남자를 만나 보통 사랑을 하고, 보통 같은 일상에서 보통 같은 행복을 누릴 수 있단 얘기다.


백지영도 한 명의 '사람'이란 걸 우리는 반드시 인지해야 한다. 도대체 왜 이러쿵 저러쿵 떠들어대며 심지어 "백지영 양심없다" 는 말까지 하는지 도저히 이해가 가지 않는다. 나는 그녀의 팬도 아니고, 안티도 아니다. 다만 인간 대 인간으로서 최소한의 존중만은 저버리고 싶지 않을 뿐이다.


백지영과 정석원이 예쁜 사랑을 키워나가고 있다는 건 어디로 보나 순수하고 깨끗한 일이다. 과거에 개의치 않고 사랑하는 이의 아픔마저 감싸안아 주는 그 넉넉한 마음이 오히려 더 기특하고 대단해 보인다. 개인적으로, 나는 과연 그렇게 할 수 있을까 하는 경외심까지 든다. 보통 마음씨라면 박수를 쳐주고 응원해 주는게 정상이다.


게다가 백지영이 정석원보다 9살 더 많다는 것에 대해 비난하는 것도 우습다. 아니, 기가 막힌다. 남자가 12살 어린 여자와 결혼하는 건 '위너'이고 '승리자'면서, 여자가 남자보다 나이가 많은 건 욕심이고 주책인가. 통속적인 말이지만 사랑엔 나이도 없고 국경도 없다. 한 번이라도 사랑을 해 봤다면 이 말이 얼마나 당연하고도 절대적인 진리인지 아마 알 것이다.


이 절대적인 진리 앞에서, 그 어떤 이도 이들의 관계에 대해 태클을 걸 자격은 없다. 사랑은 이들이 하는 것이지 주변 사람들이 하는게 아니다. 이들이 사랑을 하든, 헤어지든 그건 그들 몫으로 돌려놔야 한다.  


심성이 배배꼬여 한정 없다고 하더라도 이제 막 예쁘게 피어나기 시작한 연인 앞에 후춧가루와 소금 팍팍 뿌리며 저주의 말을 퍼붓는 건 대체 어느 나라 예의범절인가. 세상이 각박하고 치졸해져도 사람으로서 지켜야 할 최소한의 선은 넘지 말아야 한다. 그 사건 운운하며 악플을 다는 건 재미와 가십차원을 넘어선 명예 살인이다. 손가락으로 사람 죽이는 일이 이렇게 쉬워져서야 되겠나.


그들의 사랑에 대해 9살 나이차 운운하고, 그 사건을 들먹이며 조롱하고 비웃지 말자. 당신의 사랑은 그들보다 뜨거운가. 당신의 마음은 그들보다 따뜻한가. 그들보다 뜨겁지도, 따뜻하지도 않다면 제발 조용히 입을 다물자. 따뜻하지는 못해도 차가워지지는 말자. 그게 대중으로서 당신이 지켜야 할 의무다.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남숙영 2011.06.02 11:0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완전 공감

  2. 이태훈 2011.06.02 12: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100%동감합니다. 단지 악플을 즐기기위해 살아가는 인간들이 정말 싫다.

  3. 장형석 2011.06.02 16: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동감은 하지만 백지영씨가 완전 피해자라고 적은 글은..글세요.. 그 사건을 저지른 그 사람은 분명 나쁜놈 이지만 그렇게 한 이유도 분명히 있을텐데.백지영씨가 무조건 피해자라고 말하긴 좀..여튼 뭐..잘되기를..

  4. 이민영 2011.06.02 17: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남에게 무작정 악플다는사람들은 정말 나쁜사람입니다
    가수로서 너무 훌륭하고 예쁜 만남에 꼭 그런식으로 남을 괴롭혀서 얻어지는게 무엇인가요 최진실의 죽음을 보고 얼마나 충격이 컸는지모릅니다 글로서 악플로서 본인을 죽음으로 모는 일을 보았습니다
    제발 그러지 맙시다 예쁜사랑을 하는데 왜들그러는지 죄받습니다

  5. Favicon of http://rmatnr2006 BlogIcon 김금숙 2011.06.02 18: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악 플은 대부분 욕 이고 죽 어라 그런 악 플 많던데요 우리 나라가 많다 네요 악 플이 외국 경 우 는 신 고 해서 악 플 이 별루 없다 는 데 우리 나라는 악 플 보고 괴로 워만 하고 신 고는ㄴ 잘 안 하더라구요 후한이 두려 워서 그런지-그러고 보면 우리나라 연 애인들 넘 여리고 착 해요 외국 연 애인들 엄 청 무섭던데 성격강 하고--제가 좋아하는 남자가수가 악플땜에힘들어 해서 저도 괴롭네요

  6. 그것은 2011.06.02 20: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것은 B양과 O양이 다른방향으로 여론에 노출되었기 때문입니다
    O양은 순수히 좋아하던 그때였을뿐 그이후에는 문제없이 나오시고 악플도 없습니다 본인도 조심하고 있고 다들 한순간 였다고들 생각하기때문이죠
    그러나 B양은 자기의몸을 무기로삼아 매니저와 그랬다는것을 알게되니
    그것때문에 여론의 뭇매를 맞는거죠 게다가 조심하지 않고 여전히 "섹시"하니 어쩌니 하면서 각종방송에 나와서 입을 벌리니 그녀의 노래를 좋아하는 나로서도 음악은 듣되 그녀의 행실은 여전히 "불경"스럽기만 합니다
    그러니 타인들에게 뭇매를 맞지 않는건 오히려 이상한것이죠
    아마도 조용히 가수로서 전념하고 조용히 사랑을 시작했다면
    지금처럼의 악플들은 없었을겁니다... 가수가 노래만 잘하면 됬지
    과거가 있어도 현재 알콩달콩하면 되지 무슨 문제가 있겠습니까
    B양은 앞으로도 본인의 행실을 뒤돌아 봐야 할것입니다.

  7. kimmk 2011.06.02 21: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마도 부러워서겠지요. 남자분이 나이가 너무 어려서 좀 걱정스럽긴해요. 내경험상 연하, 그것도 아주 어릴경우에는 예쁜사랑을 오래 지속하기가 힘들더라구요. 만일 헤어지더라도 후회없는 예쁜사랑하기를 바랍니다.

  8. 손경아 2011.06.02 23:2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엄청 공감되네요. 특히나 더욱 새치혀로 사람을 좌지우지한다는 걸 느끼네요. 자꾸 이런 비방으로 인해서 괴로워하는 사람이 없었으면 좋겠어요.

  9. 백지영 팬 2011.06.03 01: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쁜사랑하게 좀 내버려두지..악플다는것들은 사랑도 안나누나?에라잇 더러운것들 인터넷이라고 남한테 상처주면 지한테는 피눈물 날껀데...선남선녀끼리..이쁜사랑하세요~~

  10. Favicon of http://alislam-kr.blogspot.com/ BlogIcon عبدلله! 2011.06.03 04:1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 사귀게 된 와 함께 이슬람 )))

    http://alislam-kr.blogspot.com/

    Allah, CREATED THE UNIVERSE FROM NOTHING

    http://allah-created-the-universe.blogspot.com/

    THE COLLAPSE OF THE THEORY OF EVOLUTION IN 20 QUESTIONS

    http://newaninvitationtothetruth.blogspot.com/

    ((( Acquainted With Islam )))

    http://aslam-ahmd.blogspot.com/

    http://acquaintedwithislam.maktoobblog.com/

    O Jesus, son of Mary! Is thy Lord able to send down for us a table spread with food from heaven?

    http://jesussonofmary1432.blogspot.com/

    http://www.islamhouse.com/

  11. 2011.06.05 00:2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리는 스스로가 남한테 한점 부끄럼 없이 당당할 수 있을까?

  12. Favicon of http://drama599@nate.com BlogIcon drama599 2011.06.05 18: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1~2살차이도 아닌 너무 많은 나이차네요. 비슷하거나 연상의 남자분이면 좋았을것같다는 생각드네요. 생각않으려해도 어쩔수없이 인간이기에 생각하게하는 비디오사건도~~~정석원씨부모님들은 어떤 생각하고 계실지 궁금하네요. 좀 안타깝네요. 결혼까진 어려울것같다는 제 생각입니다.이제라도 평탄하게 살면 좋으련만...

  13. 윤희진 2011.06.07 08: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헐.. 진짜 그렇게 악플다는 사람이 있어요?? 그런 사람들 악플 달기 전에 자신이 얼마나 어리석은 짓을 하고 있는지 생각 좀 했으면 좋겠어요. 암튼 이글 무지하게 공감합니다!!!

  14. 정숙영 2011.06.18 09: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글쓴이 .. 그런데.. 자기 남동생이나, 아들이 그런 사랑을 한다 해도 그렇게 담담할수 있을지.. 궁금하네..